• 항암제 공포증, 나은 사람은 말이 없다

    항암 치료는 효과적인 치료법, 무조건적 거부는 현명하지 못한 선택 항암제라는 독약이 들어오면 암세포와 함께 내 정상 세포도 손상시킵니다. 하지만 우리 몸은 그런 손상을 다시 정상으로 돌려놓는 무한한 능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항암 치료 받고 3주 후면 완전 정상으로 돌아옵니다. 항암제 공포증, 이런 것이 또 인터넷에 상당히 문제가 되죠. 저희에게 상담을 오시는 분들의 가장 큰 고민은 항암제 […]

  • 2_yc (2)

    유방암보다 악질적인 난소암, 골반 내 초음파 검사를 반드시 2

    난소암 조기발견을 위해 비용 들더라도 하복부 초음파 정기검진 받길 난소암은 초기에 증세가 거의 없는데 초기에 발견이 되어야만 예후가 좋습니다. 정기검진을 받을 때 난소암 조기진단을 위해서 반드시 골반 내 초음파 검사를 하시기 바랍니다. 요즘 난소암 환자들을 상당히 자주 봅니다. 많이 늘었다는 거죠. 지금 난소암도 유방암처럼 비슷한 발생 빈도를 보입니다. 발생의 경향이 계속 급속도로 증가를 합니다. […]

  • 구강암, 암으로 인한 고통, 치료로 인한 고통

    고통에 대한 두려움 있더라도 효율적인 치료 목표 세워야 암 진단을 받았다면 암 자체가 주는 고통이나 치료의 부작용에 따른 고통을 피할 수가 없습니다. 그러므로 삶의 질이나 암의 완치 중 목표를 정하여 치료 방향을 결정해야 합니다. 암 진단을 받게 되면 어떤 형태의 고생이든 고생은 피할 방법이 없습니다. 갑자기 무슨 뚱딴지같은 소리냐, 라고 생각하실 겁니다. 지난주에 오셨던 60대 […]

  • 1_yc (3)

    한국인의 두경부암, 흡연과 폭음이 큰 영향을 미친다

    두경부암은 예후 나쁜 편이므로 반드시 금주·금연 실천하길 40대 이상이면서 흡연, 음주를 같이 한다면 최소 1년에 한 번은 이비인후과에서 두경부암 정기검진을 꼭 받아야 합니다. 조기발견이 가장 중요합니다. 최근, 연예계 쪽에서는 두경부암이 상당히 화제입니다. 수개월 전에 원로 배우분이 두경부암으로 돌아가셨고 최근에는 또 젊은 분이 비인두암으로 돌아가셔서 상당히 지금 얘기들을 자주 묻곤 합니다. 발병 위치로 인해 삶의 […]

  • 안아키, 원시사회와 문명사회, 상식적 판단

    기술과 의학이 발전한 시대, 득이 되는 도구라면 현명하게 활용하자 잘못된 지식을 너무 깊이 공부하면 엉뚱한 판단을 하게 됩니다. 더군다나 암 치료는 생명에 관련되는 치료입니다. 인터넷상의 근거 없는 정보들을 너무 신뢰하지 마십시오. 요즘 뉴스에 나오는 ‘안아키’라는 논쟁이 조금 재밌더라고요. ‘약 안 주고 아이 키우기’ 이런 건데 극단적인 자연주의라는 표현을 쓰기도 합니다. 그런데 그쪽에서 주장하는 것은 예방접종 […]

  • 5_yc (2)

    폐암 발병률, 흡연자는 주춤, 비흡연자는 상승

    ‘비흡연자는 폐암 안걸린다’ 생각 말고 증세 있으면 적극 검사받아야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고 해서 폐암으로부터 자유로운 것은 아닙니다. 비흡연자라도 기침이 장기적으로 지속되는 등 이상 증세가 나타나면 반드시 진단을 받아야 합니다. 전반적으로 폐암의 발병률이 계속 상승하다가 주춤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아마 금연캠페인 때문에 폐암 발병률이 줄어들고 있다고 생각됩니다. 폐암 환자의 30%는 비흡연자 그런데 비흡연자의 폐암이 […]

  • 7_yc (1)

    항암치료, 공포심, 득과 실

    항암제는 가장 확실하고 강력한 치료수단, 무조건 피해선 안 된다 일단 항암치료를 시도해보는 것이 중요합니다. 해보았는데 부작용이 너무 심하다면 부작용을 경감시킬 수 있는 방법이 많습니다. 용량을 조절하거나, 치료 간격을 조정거나, 약물을 변경할 수 있습니다. 제가 예전에 항암치료에 대한 칼럼을 올린 적이 있습니다. 제목은 ‘항암치료 받아야 할까, 말아야 할까?’ 였습니다. 항암치료에 대한 무조건적인 공포심 경계해야 […]

  • 4_yc (1)

    폐암의 원인 흡연, 여성이 남성보다 피해가 크다

    여성은 신체적 조건 때문에 흡연의 영향 더 크게 받으므로 주의해야 같은 양의 흡연이라도 여성분들의 신체는 남성보다 훨씬 큰 영향을 받습니다. 금연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시기 바랍니다. 여성 흡연이 사회문제로 서서히 등장한 지 꽤 됐습니다. 미국 통계에서는 여성의 27%가 흡연자이고 한국은 15% 정도 되지 않을까, 이렇게 추정을 하고 있습니다. 폐 작고 해독 속도 느린 여성이 흡연 […]

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