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표준치료 한계, 전이된 미세암을 진단하는 수단이 없다

    진단하기 어려운 미세암, 생활관리와 보충치료로 재발 방지에 힘써야 미세암 방지에 가장 중요한 수단이 식이요법입니다. 온열치료, 비표준적 암치료, 자연치료, 생활치료도 좋은 도구입니다. 표준치료의 한계 중 미세암을 진단하는 수단이 없다는 내용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미세암을 진단하는 도구는 없어 병원에서 암을 진단하는 도구들이 다양합니다. CT, MRI 등 영상검사가 많은데요. 이런 영상검사를 통해 오진하거나 놓치지 않고 진단이 가능한 […]

  • 재발한 암 환자들이 갖기 쉬운 잘못된 생각

    의학에 대한 불신 또는 과학만능주의를 경계해야 현대의학적 치료는 가장 확실하지만, 아직 미완성인 치료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완치 가능성을 높이려면 보충 치료가 반드시 있어야 합니다. 가장 확실한 암 치료는 재발을 방지하는 것입니다. 그것이 가장 확실하고 효율적인 치료입니다. 암이 재발하면 완치 가능성이 아주 크게 낮아집니다. 그런데 암 진단을 받고 나서 환우들이 보이는 태도들에 몇 가지 패턴이 있습니다. […]

  • 표준치료 한계, 항암제만으로 진행암을 치료하기 어렵다

    종류가 다양한 암세포, 항암제만으로 모두 제거하기는 역부족 항암제를 쓰면 많은 암세포 중 일부만 죽습니다. 나머지 또 살아남습니다. 결국은 오랜 시간 치료를 하면 순한 것들은 죽고 독한 암세포만 살아남게 되는 것입니다. 표준치료의 한계에 대한 네 번째 시간입니다. 오늘은 수술이 어려운 고형암은 항암제만으로 치료가 어렵다는 내용에 대해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암 덩어리 안에는 엄청나게 많은 종류의 […]

  • 재발한 암 환자의 후회, 제발, 암 재발 관리를 해주세요

    암은 내 몸속에 있는 존재, 초기라도 반드시 재발 방지 노력해야 현대의학은 암만 쳐다본다는 사실을 기억해주십시오. 암은 몸속에 있으므로 내 몸을 관리해야 합니다. 그래야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암 환자 상담을 진행하다 보면 재발해서 오는 분들을 볼 때 너무 가슴이 아픕니다. 이분들이 처음부터 제대로 알고 대처를 잘 했다면 재발하지 않았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수술 결과만 […]

  • 표준치료 한계, 치료 반응을 예측하기 어렵다

    최선의 치료법, 약을 직접 써봐야만 알 수 있어 항암제가 얼마나 잘 들을지, 내성이 얼마나 빨리 생길지는 써봐야 알 수가 있습니다. 약효나 내성을 미리 알 수 없다는 것이 표준치료의 또 다른 한계입니다. 현대의학 표준치료의 한계에 대한 세 번째 시간입니다. 오늘은 표준치료의 치료반응은 예측하기가 어렵다는 점에 관해 설명하겠습니다. 항암제 효과 정확히 예측할 수 있는 수단은 없어 […]

  • 암 줄기세포를 파괴하는 항생제와 비타민C

    항생제, 비타민C 조합하여 암 줄기세포 파괴하는 새로운 치료법 나오길 연구가 지속되면 항생제와 비타민C, 그리고 다른 여러 약물을 혼합해서 항암칵테일로 쓸 수 있을 것입니다. 좋은 결과가 나오길 기대합니다. 암 줄기세포라는 말을 들어보셨나요? 암을 연구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암 줄기세포가 지금 큰 이슈입니다. 암 줄기세포 제거가 재발 방지의 관건 암 줄기세포는 암의 재발, 전이, 내성 발현에 […]

  • 표준치료의 한계, 암 자체보다 치료 과정이 더 힘들다

    피할 수 없는 항암제 부작용, 이겨낼 수 있다는 마음으로 수긍해야 항암제의 부작용은 피할 수 없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것이 좋습니다. 하지만 요령을 조금만 부리면 좀 더 쉽게 넘길 수 있다는 점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암 자체보다 표준치료 부작용이 사람을 더 비참하게 만든다는 말이 있습니다. 실제로 표준치료 부작용은 참 고통스럽습니다. 암 진단을 받은 후 가장 피하고 싶은 […]

  • 암 진단, 실손보험의 반격, 의료 체계를 모르는 판사

    보험사와의 분쟁에서 환자가 불리한 경우 많아, 치료 전 미리 조율을 잘 하길 환우 여러분께서는 실손보험 청구를 할 때 보험사와 미리 조율하시기 바랍니다. 치료를 받기 전에 조율을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요즘 실손보험사들의 반격이 시작됐습니다. 오늘은 실손보험 관련하여 놀랄 만한 기사가 있어서 말씀드립니다. 의료시스템을 전혀 모르는 판결 기사의 내용은 이렇습니다. 환자 한 분이 암 진단을 […]

위로이동